에너지 스타트업 공모전서 ‘태양광 패널 무인 세척로봇’ 대상
신규 일자리 창출 등 사회적 가치 실현을 위한 에너지분야 스타트업 공모전 개최
작성 : 2019년 09월 05일(목) 12:45
게시 : 2019년 09월 05일(목) 13:35
가+가-

4일 일산 킨텍스에서 열린‘2019 대한민국 에너지대전’에서 열린 에너지분야 스타트업 최종결선 시상식. 이상홍 한국에너지공단 부이사장(좌측에서 일곱 번 째)와 권영해 울산창조경제혁신센터장(좌측에서 아홉 번 째) 및 수상자들이 단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2019 대한민국 에너지대전에서 열린 '에너지분야 적정기술 활용 스타트업 공모전' 결선에서 리셋컴퍼니가 대상을 수상했다.

한국에너지공단은 4일 에너지분야 스타트업 시민참여 공개 결선심사를 개최, 수상팀을 선정했다고 밝혔다.

리셋컴퍼니는 태양광 발전효율을 향상시키는 태양광 패널 무인 세척·제설로봇을 선보였다.

최우수상은 내 마음대로 끼워 쓰는 LED 모듈 아이디어를 낸 라잇(예비창업자)과 에너지절감 내부 투시 소형 냉장고 아이디어를 낸 인투시가 수상했다.

최종결선 수상팀은 총 12개 팀으로, 수상팀에게는 상패와 함께 부상으로 대상 1000만원, 최우수상 2팀 500만원, 우수상 4팀 200만원, 창의상 5팀 100만원이 주어졌다.

에너지분야 적정기술 활용 스타트업은 지난 6월 공모전을 통해 선정됐다. 이들은 1:1 피칭교육, 전담 금융 컨설팅 등 기업 역량 강화를 위한 다양한 맞춤형 프로그램을 거쳐 결선 심사에 임했다.

분야별 전문가로 구성된 평가위원들은 스타트업 제품에 대한 ▲아이디어의 우수성 및 차별성 ▲사업화 필요성 ▲현장 적용 가능성 등을 중점적으로 평가해 순위를 결정했다.

특히 이번 결선심사에는 일반 시민투표도 반영됐다. 시민들은 12개 스타트업의 발표내용을 듣고 제품에 대한 개발 배경, 차별성, 실현 가능성 등을 고려해 가장 선호하는 기업에 투표했다.

이상홍 한국에너지공단 부이사장은 “혁신적인 아이디어를 가진 청년들이 우리 공단의 스타트업 지원 사업의 혜택을 적극 활용해 성공적으로 에너지 시장에 진출할 수 있기를 기원한다”고 말했다.
김예지 기자 기사 더보기

kimyj@electimes.com

많이 본 뉴스

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인기 색션

전력

원자력

신재생

전기기기

기사 목록

전기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