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자력안전기술원, 제18회 원전 전력계통 안전성 증진 워크숍 개최
3개 세션 총 11개 주제 발표…원전 전력계통 분야 안전성 증진 위한 소통 기회
작성 : 2019년 09월 04일(수) 16:30
게시 : 2019년 09월 04일(수) 16:30
가+가-

지난해 제17회 원전 전력계통 안전성 증진 워크숍에 참석한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한국원자력안전기술원(원장 손재영, 이하 KINS)이 5~6일 이틀간 경북 구미시 센츄리호텔에서 ‘원전 전력계통 안전성 증진 워크숍’을 개최한다.

올해로 18회째인 이번 워크숍은 원자력 전력계통 분야 제작·설계·운영기업·규제전문기관 관계자들이 한데 모여 기술기준 논의와 함께 소통의 시간을 갖기 위해 지난 2000년 처음 개최됐다.

안전현안과 기술기준 관련 3가지 주요 세션으로 진행되는 이번 워크숍에는 분야별 KINS 전문가 20여 명을 포함해 한국수력원자력, 한국전력기술, 한전KPS, 한국전력연구원, 한국원자력연구원, 한국전기안전공사 등 관계기관 전문가 약 200여 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워크숍 첫날에는 ‘원전 전력계통 현안 및 기술기준 동향’, ‘원전 전력기기 검증 현안 및 안전성 증진 방안’ 등 2개 세션을 진행한다.

각각 지성현 KINS 계측전기평가실장과 류정룡 한수원 전기설비팀장이 좌장을 맡고 7개 주제 발표와 기술현안들에 대한 토의를 할 예정이다.

둘째 날 진행되는‘전력계통 설비개선 및 운전경험’ 세션은 김성훈 한전기술 부장이 좌장을 맡아 전력설비 연구경험과 기술현황 등에 대한 발표 이후 전력계통 안전성 증진관련 종합토의가 이어질 계획이다.

손재영 KINS 원장은 “최근 국내․외 원전 사건․사고 분석을 통해 전력계통 분야의 중요성이 다시금 주목받고 있다”며 “이번 워크숍이 전력계통 분야 안전성 증진을 위해 의미 있는 소통의 자리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정현진 기자 기사 더보기

jhj@electimes.com

많이 본 뉴스

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인기 색션

전력

원자력

신재생

전기기기

기사 목록

전기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