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 스마트팩토리 론’으로 스마트공장 보급․확산 가시적 성과
강소기업 ㈜영케미칼, 스마트팩토리 론에서 8억 지원받아 스마트공장에 과감한 기술투자
스마트공장 솔루션과 자동화 설비 구축 동시 지원 가능
작성 : 2019년 08월 25일(일) 14:17
게시 : 2019년 08월 25일(일) 14:22
가+가-

경남도와 경남테크노파크, NH농협은행 관계자들이 20일 김해 ㈜영케미칼 본사에서 윤한성(왼쪽 두 번째) 대표이사에게 스마트공장 설비자동화자금 20억원 지원 증서를 전달하고 있다

경남도가 스마트공장의 안정적인 구축을 위해 전국 최초로 지역 공공기관, 금융기관 등과 함께 추진하는 ‘스마트팩토리 론(Loan)’의 가시적인 성과가 나타나고 있다.
도에서는 올해부터 스마트공장 구축비용 지원뿐만 아니라, 기업의 스마트공장 구축자금을 저리로 융자해주는 ‘경남 스마트팩토리 론’을 운영하고 있으며, 기업당 최대 40억까지 금융지원을 받을 수 있다.
따라서 스마트공장 구축 희망하는 기업은 이러한 금융지원 정책을 잘 활용한다면 스마트공장을 보다 쉽게 구축할 수 있으며, 스마트공장 보급·확산사업이 본격화 되면서 금융지원 신청이 점차 증가하고 있다.
‘경남 스마트팩토리 론’을 지원받아 스마트공장 구축과 함께 설비투자에 나선 대표적 기업이 ㈜영케미칼(대표이사 윤한성)이다.
이 기업은 의료용품을 전문적으로 생산하는 강소기업으로써, 국산화 및 공급처 다변화를 통해 급변하는 글로벌 경제환경과 일본 수출규제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있다.
올해 6월 경남도 스마트공장 보급·확산 지원사업에 참여하여, 제조혁신을 통해 비효율적인 제조공정을 줄이고 근로환경을 개선하여 기업의 경쟁력을 높이기 위해 스마트공장을 구축 중에 있다.
㈜영케미칼은 스마트팩토리론 8억원(중소기업육성자금 포함 20억원)을 지원 받아, 노후화된 설비를 교체하고 실시간 물류, 생산 품질관리의 통합 관리 시스템과 연동하여 실시간 모니터링 체계를 구축할 계획이다.
㈜영케미칼 관계자는 “그간 비용부담으로 스마트공장 구축을 위한 자동화 설비 도입에 어려움을 겪었던 기업들은 ‘경남 스마트팩토리 론’을 통해 스마트공장 솔루션과 자동화 설비 구축을 동시에 지원 받을 수 있어 스마트공장 구축에 실질적인 도움이 될 것이다”고 말했다.
한편, 경남 스마트팩토리 론은 전국 지자체 최초로 보증과 연계한 스마트공장 구축 금융지원 상품으로 연간 최대 3% 이자 지원, 보증료율 0.6% 지원, 지원범위는 스마트공장 구축자금(경영안정자금) + FA(Factory Automation)설비자금(시설설비자금)을 최대 40억원 한도이다.
윤재현 기자 기사 더보기

mahler@electimes.com

많이 본 뉴스

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인기 색션

전력

원자력

신재생

전기기기

기사 목록

전기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