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퇴' 류제국, 불륜 의혹 때문?…내연녀 SNS가 증거 "만날 때마다 스킨십, 차에서 만남"
작성 : 2019년 08월 23일(금) 23:50
게시 : 2019년 08월 23일(금) 23:50
가+가-

(사진: LG 트윈스 제공)

야구선수 류제국 선수로부터 은퇴 소식이 전해졌다.

23일 그는 구단 LG 트윈스를 통해 갑작스러운 은퇴 소식을 전했다. 이와 함께 그는 그동안 자신을 지지해준 팬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덧붙였다.

구단에 따르면 그는 일 년 전 허리 부상으로 인해 재활 치료를 받아온 것으로 전해졌다.

그러면서 "류 선수가 최근 심경의 변화를 겪었던 같다"며 은퇴 이유를 밝혔다.

하지만 일각에서는 그가 최근 불거졌던 불륜 의혹으로 인해 불명예 은퇴를 선택한 것이 아니냐는 주장이 제기됐다.

실제 최근 류 선수의 불륜녀를 주장하는 ㄱ씨가 SNS 계정을 통해 또 다른 불륜녀 ㄴ씨가 있음을 폭로했다.

해당 사실에 배신감을 느꼈던 그녀는 "나 잘한 거 하나 없는 불륜녀 인 거 아는데, 그래도 믿고 3년을 만난 당신에게 뒤통수 맞은 건 맞지 않느냐"고 호소했다.

그러면서 "오빠가 공인이라 늘 조심했다. 대부분 차에서 보냈고, 오랜 시간 같이 있기 힘들었어도 일주일에 한 번은 한두 시깐씩이라도 보냈다"면서 "만날 때마다 스킨십하며 사랑을 했다"고 덧붙였다.

게다가 류 선수의 부인마저 이와 같은 충격적인 사실을 인정해 그를 향한 세간의 비난이 쏟아진 바 있다.
최현지 기자 기사 더보기
많이 본 뉴스

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인기 색션

전력

원자력

신재생

전기기기

기사 목록

전기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