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수원, 밤길 '안심가로등' 전국 설치지역 공모…이달 말일 마감
8~31일 전국 지자체 대상 공모
작성 : 2019년 07월 08일(월) 19:19
게시 : 2019년 07월 08일(월) 19:21
가+가-

한국수력원자력 '안심가로등' 전국 공고.

한국수력원자력(사장 정재훈)이 밤길을 안전하게 밝히기 위한 ‘안심가로등’의 설치지역 공모를 이달 말까지 시행한다.

이번 공모는 전국 지자체를 대상으로 진행하며 이달 31일까지 밀알복지재단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이 가능하다. 서류심사와 현장실사를 통해 8월 중 총 6곳의 사업지역을 확정해 9월부터 총 330본의 가로등 설치공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한수원은 2014년 서울 서대문구 홍제동에 안심가로등 37본 설치를 시작으로 지난 5년간 협업기관인 사회복지공동모금회, 밀알복지재단과 함께 전국 24개 지역에 총 1371본의 안심가로등을 설치한 바 있다.

안심가로등은 태양광·풍력을 이용해 낮 동안 충전한 전력으로 작동돼 전깃줄 연결 없이 설치할 수 있다. 한수원에 따르면 일반 가로등에 비해 1본에 연간 2160㎾h의 절전 효과가 있어, 즉 1본당 25만3872원을 절감할 수 있다. 지금까지 설치된 1371본의 태양광 안심가로등은 연간 약 3억5000만 원의 공공 전기료 절감 효과를 얻었다는 게 한수원의 설명이다. 1371본 기준으로 연간 1380.8t의 이산화탄소 배출을 절감하는 효과도 있다.

가로등에 사용되는 발광다이오드(LED) 램프는 자정이 넘으면 주변 동식물의 성장을 위해 밝기가 자동으로 조절되며, 충전 기능이 있어 한 번 충전으로 7일 이상 운영이 가능해 장마철에도 작동 가능하다.

한수원의 안심가로등 사업은 범죄예방과 안전 증대에 대한 기여를 인정받아 2017년 경찰청·중앙일보가 공동 주최한 ‘제2회 대한민국 범죄예방 대상 시상식’에서 기업사회공헌 부문 대통령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안형준 한수원 지역상생처장은 “안심가로등 설치시 지역 여건에 맞춰 셉테드(CPTED:범죄예방환경설계) 디자인을 적용해 더 안전한 귀갓길을 만들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정현진 기자 기사 더보기

jhj@electimes.com

많이 본 뉴스

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인기 색션

전력

원자력

신재생

전기기기

기사 목록

전기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