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수소에너지 발전 방안 모색한다
서울에너지드림센터, 28일 '제로 카본사회 - 수소시대가 온다' 세미나 개최
작성 : 2019년 06월 18일(화) 14:02
게시 : 2019년 06월 18일(화) 14:02
가+가-

서울에너지드림센터가 28일 오후 2시 상암동 평화의 공원 내 위치한 센터 다목적실에서 “제로 카본 사회 - 수소시대가 온다”를 주제로 상반기 정기 세미나를 개최한다.

서울시가 다가올 수소 시대에 대비해 수소에너지 발전 방안을 모색한다.

서울에너지드림센터는 28일 오후 2시 상암동 평화의 공원 내 위치한 센터 다목적실에서 “제로 카본 사회 - 수소시대가 온다”를 주제로 상반기 정기 세미나를 개최한다고 18일 밝혔다.

서울에너지드림센터는 서울시의 대표적인 제로에너지 공공건축물로 신재생 에너지를 직접 생산·소비하고, 에너지를 절감하며, 남은 전력을 판매하는 국내 최초 에너지 자립 공공 건축물이다.

이번 세미나는 수소기반 에너지 시스템 기술과 수소와 관련된 시장 전망에 대한 정보를 공유 하기 위해 마련됐다. 수소 자동차와 연료전지 전문가들의 경험과 지식을 시민들과 나눌 예정이다.

주제 발표 세션에서는 ▲수소전기차 시장의 현황과 전망 ▲건물 및 발전용 연료전지 시장의 현황과 과제 가 발표될 예정이다.

전문가 발표 후에는 ‘수소연료 전지차 vs 전기차’ 및 ‘지역 수소에너지 생태계 육성방안’ 관련한 패널토론이 진행된다. 수소에너지에 대한 시민들의 의견을 듣고, 관련 질의에 답하는 청중과의 토론 시간 또한 마련돼 있다.

육경숙 서울에너지드림센터 센터장은 “시민들이 수소에너지를 올바르게 이해할 수 있도록 하고, 최신 기술동향을 시민들에게 전달, 공유하고자 ‘제로 카본 사회’ 세미나를 준비하게 되었다”면서 “이번 세미나를 통해 수소에너지에 대한 시민들의 이해와 인식개선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문수련 기자 기사 더보기

moonsr@electimes.com

많이 본 뉴스

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인기 색션

전력

원자력

신재생

전기기기

기사 목록

전기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