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터빈 기술 트렌드, 국내외 기술개발 현황 한 눈에
한전 전력연구원 4일, 5일 이틀간 ‘KEPCO 가스터빈 컨퍼런스’ 개최
작성 : 2019년 05월 30일(목) 16:09
게시 : 2019년 05월 30일(목) 16:09
가+가-
한국전력 전력연구원(원장 김숙철)은 오는 4일, 5일 이틀간 가스터빈 기술 트렌드와 국내 기술개발 현황을 한눈에 볼 수 있는 ‘2019 KEPCO 가스터빈 컨퍼런스’를 개최한다.
컨퍼런스에는 김숙철 한국전력 전력연구원장, 김범년 한전KPS 사장, 곽병성 한국에너지기술연구원장, 이광열 두산중공업 상무, 한국서부발전, 한국중부 발전 등 국내 가스터빈 발전 관련 기관과 제프리 골드미어(Jeffrey Goldmeer) 美 GE Power 상무, 케이지로 사이토(Keijiro Saitoh) 日미쓰비시 중공업(MHI) 프로젝트 매니저, 그레고 프랭크(Gregor Frank) 美 Siemens 영업부사장 등 해외 가스터빈 주요 제작사, 한국과학기술원 등 10여개 대학 등에서 350여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현재 우리나라는 44개 발전소에 150기의 가스터빈을 운영 중이다. 환경에 대한 중요성 때문에 가스터빈의 사용은 더욱 늘어날 전망이다. 이번 컨퍼런스는 우리나라의 가스터빈 연구개발, 설계, 제작, 운영, 유지보수 등 가치사슬 전체에서 국내외 제조사와 운영사, 연구기관 및 대학 등의 협업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성과를 공유해 가스터빈 산업계 전반이 상생 발전하기 위한 긴밀한 협력의 장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4일 컨퍼런스에는 ‘에너지 전환시대를 선도하는 가스터빈 최신기술’을 주제로 김범년 한전 KPS 사장의 축사와 곽병성 한국에너지기술연구원장의 ‘에너지 전환시대 가스터빈 산업 생태계’ 특강. 두산중공업, GE Power, MHPS, Siemens 등 주요 가스터빈 제작사의 새로운 가스터빈 및 운영기술 소개, 한국서부발전과 한국중부발전의 가스터빈 운영 사례, 한전KPS의 가스터빈 유지보수 사례 등의 발표가 있을 예정이다.
또 한전 전력연구원과 한국에너지기술연구원의 초임계 이산화탄소 발전 등 가스터빈 관련 최신 연구개발 동향의 발표와 함께 에너지 전환시대를 계기로 가스터빈 생태계의 발전 전략에 대한 발표자 패널 토론이 있을 예정이다.
5일 컨퍼런스는 “가스터빈 기술의 현황”을 주제로 전력연구원과 美전력 중앙연구소(EPRI)의 연구책임자 발표가 있을 예정이다. 컨퍼런스 기간 중 한국로스트왁스의 가스터빈 고온부품 국산화 개발품 등 15건의 부스 전시를 통해 가스터빈 관련 국내 연구개발 성과물과 MHPS의 가스터빈 솔루션 등이 전시될 예정이다.
유희덕 기자 기사 더보기

yuhd@electimes.com

많이 본 뉴스

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인기 색션

전력

원자력

신재생

전기기기

기사 목록

전기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