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창승강기 G엘리베이터, 러시아 신도시 조성에 진출
거창군-모든엘리베이터-스틸트레이드사 3자간 협약 체결
작성 : 2019년 05월 21일(화) 21:09
게시 : 2019년 05월 21일(화) 21:17
가+가-

구인모 경남 거창군수(왼쪽)는 최근 러시아 사할린시를 방문해 거창승강기밸리의 대표모델인 'G엘리베이터'를 수출하는 협약을 나르사딘 세르게이 알렉산드로비치 사할린시장과 체결했다.

경남 거창군 승강기밸리에서 생산되는 G엘리베이터가 러시아 사할린 신도시 조성에 진출한다.

거창군은 지난 18일부터 21일까지 구인모 군수를 비롯한 10명의 대표단이 러시아 사할린시를 방문해 G엘리베이터 수출협약을 체결하고 우호교류의 시간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날 수출협약은 거창군과 G엘리베이터 협업대표사 모든엘리베이터와 스틸트레이드사 등 3자간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스틸트레이드사가 시행하는 신도시 건설(1만2000가구)에 설치되는 엘리베이터는 G엘리베이터로 설치하고 향후 러시아 현지 합작법인을 설립하기로 합의했다.

또한 구 군수는 사할린시장을 만나 G엘리베이터의 안정적 보급과 상용화를 위해 행정적 지원을 다하고 행정·경제·문화·교육 등 다방면에 걸친 상호 우호교류를 위한 업무를 협의했다.

구 군수는 “사할린시에 거창승강기밸리 대표모델 G엘리베이터 수출은 물론 향후 행정·경제·문화 등 다방면에 교류를 이어가길 바란다”고 말했다.

나르사딘 세르게이 알렉산드로비치 사할린시장은 “거창군 관계자와 기업체방문을 진심으로 환영하며 사할린시는 엘리베이터 수요가 많은데 이번 협의를 서로 발전할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며 “사할린시는 물론 연해주를 통해 시베리아 전역에 거창 승강기가 진출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화답했다.

한편 거창군은 이번 사할린 방문을 통해 러시아 수출을 확대하고 다음달 26일부터 러시아 모스크바에서 개최되는 러시아 승강기 국제엑스포에 참가할 계획이다.
이석희 기자 기사 더보기

xixi@electimes.com

많이 본 뉴스

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인기 색션

전력

원자력

신재생

전기기기

기사 목록

전기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