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서발전, ‘발전 에너지 효율화’ 청사진 발표
3년간 에너지 2868GWh, CO2 219만t 절감 기대
작성 : 2019년 04월 23일(화) 11:27
게시 : 2019년 04월 23일(화) 11:29
가+가-

한국동서발전 본사.

한국동서발전(사장 박일준)이 에너지 절감과 에너지 신사업 창출을 통한 에너지복지 실천에 나선다.
동서발전은 23일 저탄소‧친환경 에너지전환과 사회적 가치실현을 위한 ‘EWP 발전 에너지 효율화 계획’을 발표했다.
이에 따라 동서발전은 ‘에너지 효율적 이용으로 세상을 풍요롭게’라는 에너지 비전과 발전설비 에너지 절감, 에너지 신사업 창출, 에너지 사회적 가치실현의 3대 전략을 설정하고 앞으로 3년간 10개 사업에 1739억원을 투자한다는 방침이다.
이번 계획을 통해 동서발전은 앞으로 3년간 내·외부 에너지 2868GWh를 절감하고 219만t의 이산화탄소(CO2)를 감축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으며 이에 따른 금전적인 효과는 신사업 매출 652억원을 포함해 총 2314억원이다.
동서발전이 발표한 계획에 따르면 동서발전은 2021년까지 발전소에서 사용하는 총 에너지의 2% 절감, 에너지관리 플랫폼 구축, 에너지 절감 신기술 개발 등을 골자로 하는 발전설비 에너지 절감을 통해 1492억원을 절감하고 전압 최적화 기술 개발·사업화, 에너지저장장치(ESS) 관리용 프로그램 임대(MSP)사업 확대, 해수 전지를 활용한 어망용 GPS 부이 판매를 골자로 하는 에너지 신사업 창출을 통해 3년간 652억원의 매출을 달성할 것으로 내다봤다.
동서발전은 에너지 신사업을 통해 발생한 수익은 에너지 취약계층에 태양광 에너지를 보급하고 에너지 사각지대에 냉·난방 물품을 제공하는 등 최대 4400여가구의 에너지복지에 사용한다는 방침이다.
또한 이번 계획에는 앞으로 3년간 486개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동서발전의 에너지 절감 기술과 고효율 기기 교체비용을 지원해 70GWh의 에너지를 절감하고 6만t의 온실가스 배출을 감축하는 것을 골자로 하는 에너지 사회적 가치실현 분야도 포함됐다.
박일준 동서발전 사장은 “에너지전환과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아 동서발전이 에너지 효율화 계획을 성공적으로 추진해 ‘세상을 풍요롭게 하는 친환경 에너지 기업’으로 자리매김하겠다”고 말했다.
장문기 기자 기사 더보기

mkchang@electimes.com

많이 본 뉴스

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인기 색션

전력

원자력

신재생

전기기기

기사 목록

전기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