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기신기술조합 “매출 확대에 총력”
제6차 정총…우수제품 지정 적극 추진
작성 : 2019년 03월 28일(목) 14:08
게시 : 2019년 03월 28일(목) 14:08
가+가-

전기신기술조합은 지난달 27일 서울 용산역 회의실에서 제6차 정기총회를 열어 올해 사업계획 등을 확정했다.


한국전기신기술협동조합(이사장 박상기)이 올해 매출 확대에 총력을 기울인다.
전기신기술조합은 지난달 27일 용산역 KTX 회의실에서 ‘제6차 정기총회’를 열어 올해 사업계획 및 수지예산(안) 등을 확정했다.
조합은 우선 올해 내진배전반에 대해 조달청 우수제품 지정을 추진할 방침이다.

이를 위해 지진모니터링 시스템을 보완하고 시험제작품 및 시험성적서를 보완해 지정 획득에 나설 예정이다.
또 성능인증이 만료되는 내진배전반에 대해 재평가를 추진, 성능인정서 유효기간을 연장할 예정이다. 올해 조합 예산은 29억4000만원으로 책정했다.

박상기 이사장은 이날 “지난해 우리 조합의 실적이 다소 미흡했지만, 올해는 3월말까지 약 12억원 정도의 수주가 확정됐다”면서 “올해로 이월된 계약잔고가 8억원 정도임을 감안하면 연 매출 50억원 정도는 달성할 수 있을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또 “33개 조합원사가 신뢰와 믿음을 바탕으로 조합에 관심을 갖고 힘을 보태달라”고 덧붙였다.

이와 함께 조합은 총회에서 ▲2018년도 사업실적 및 수지결산(안) ▲2019년 사업계획 및 수지예산(안) 등을 원안대로 처리했다.
송세준 기자 기사 더보기

21ssj@electimes.com

많이 본 뉴스

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인기 색션

전력

원자력

신재생

전기기기

기사 목록

전기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