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엔블루 이종현, 여성팬과 사적 만남? "빨리 찍은 거 줘…흥분" 예견된 사태
작성 : 2019년 03월 15일(금) 03:07
게시 : 2019년 03월 15일(금) 03:07
가+가-

씨엔블루 이종현 (사진: SBS)

'정준영 단톡방'에서 불법 영상물에 대한 감상을 전하던 '이OO'는 밴드 씨엔블루 이종현이었다.

14일 방송된 SBS 8 뉴스를 통해 정준영, 승리 등이 속한 카카오톡(이하 카톡) 단톡방의 또 다른 멤버가 씨엔블루 이종현이라는 사실이 전해졌다.

앞서 공개된 문제의 단톡방에서 이종현은 정준영이 상가에서 여성과 관계를 맺었다며 무용담을 늘어놓자 "웃기다. 세다. 인정. 즐길 수 있을 때 즐겨라"라고 답했다. 또한 정준영이 전송한 불법 영상물에 대해 이종현이 "흥분", "얼른 동영상 줘"라고 말하는 부분도 있다.

이러한 사태에 일부 누리꾼들은 반년 전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이종현과 정준영의 성범죄를 예견한 게시물이 있었다고 주장하고 있다.

씨엔블루 팬 커뮤니티에 작성된 해당 게시물의 작성자는 "이종현이 유명 걸그룹, 여성팬들과 성관계를 하는 것으로 소문이 파다하다. 곧 기사가 터질 거다. 나중에 후회하지 말고 내 말을 좀 믿어라. 경찰서에도 많이 갔다"라고 주장했다. 이어 "하나만 더 스포해주자면 이종현은 '1박 2일' 정준영과 함께 미성년자 팬에게 수면제를 먹이고 성추행까지 했다"라고 덧붙여 씨엔블루 팬들을 분노케 했다.

허나 불과 반년 만에 정준영과 이종현의 사생활이 드러나면서 해당 게시물에 대한 관심도 높아지고 있다.
권진호 기자 기사 더보기
많이 본 뉴스

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인기 색션

전력

원자력

신재생

전기기기

기사 목록

전기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