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기기술인협회, 2019년 '제2의 도약의 해' 달성한다
작성 : 2019년 01월 03일(목) 10:34
게시 : 2019년 01월 03일(목) 11:10
가+가-

전기기술인협회는 시무식을 열고 전기기술인의 위상 강화와 발전을 위해 힘찬 출발을 다짐했다.

전기기술인협회가 2019년을 ‘제2의 도약을 위한 해’로 설정하고 힘찬 출발을 다짐했다.

2일 한국전기기술인협회(회장 김선복)는 2019년 기해년을 맞아 ‘2019년 시무식’을 개최했다. 이날 시무식에는 김선복 회장과 유태완 부회장, 김세동 부회장, 이혁재 상근부회장, 서울권 및 경기권역 시‧도회장 등 임직원 8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업계의 권익 신장과 법제도 개선을 위한 각오를 다졌다.

협회는 대외적으로 국회에 발의된 법안 통과 등 법제도 개선에 적극 노력하고, 내부적으로는 업무혁신과 온라인업무 개선, 회원배가 운동 및 교육인 프라 개선을 중점 추진하기로 했다.

또 직원 스스로 업무에 자긍심을 갖고 상호 신뢰와 단합을 통해 회원서비스 개선에 기여하는 등 협회 발전을 달성하겠다고 다짐했다.

김선복 회장은 “직원과 회원은 분리할 수 없는 하나다”며 “우리 모두가 협회의 주인이며 애정과 진정성을 갖고 맡은 업무에 전문가가 될 수 있도록 끊임없이 노력해 달라”고 당부했다.
김승교 기자 기사 더보기

kimsk@electimes.com

많이 본 뉴스

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인기 색션

전력

원자력

신재생

전기기기

기사 목록

전기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