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기기술인협회, 서울 135개 태양광 발전설비 '안전점검'
전기인 재난지원단 자발적 봉사활동 '실시'
작성 : 2018년 12월 04일(화) 12:57
게시 : 2018년 12월 04일(화) 13:09
가+가-

전기기술인협회 직원 및 재난지원단 참가자들이 봉사활동을 하기 전에 의지를 다지고 있다.

한국전기기술인협회(회장 김선복)는 4일 서울 지역에 설치된 135개소의 태양광 발전설비에 대한 안전점검 봉사활동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협회 전기인 재난지원단 소속 서울 4개 시회 주관으로 개최되는 이번 봉사활동은 지난 6월부터 현재까지 국가 재난복구활동에 동참할 자원봉사자 5000여 명을 모집해 진행됐다.

봉사활동에 참여한 한 전기인은 “연말이라 바쁜 와중에도 연차를 써서 이번 봉사에 참여하게 됐다”며 “전기인의 재능기부로 이뤄지는 활동인 만큼 자발적으로 참여해 사회적 책무를 다했다는 점에서 뿌듯하다”고 말했다.

전기인 재난지원단은 협회 21개 시·도회를 중심으로 지진, 태풍, 대정전 등 대규모 피해가 발생하거나 국가재난 발생에 따른 정부의 지원요청이 있을 경우 신속한 재난 복구를 목표로 솔선수범하고 재난사고 예방을 알리는 데에도 적극적인 활동을 펼칠 계획이다.

김선복 회장은 “전기인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전기재해는 물론 국가 재난발생 시 복구활동에 적극적으로 참여할 것”이라며 “선제적 재난 예방활동을 통한 안정적인 전력공급 지원으로 전기인이 국가 경제발전의 초석이 되겠다”고 말했다.
김승교 기자 기사 더보기

kimsk@electimes.com

많이 본 뉴스

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인기 색션

전력

원자력

신재생

전기기기

기사 목록

전기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