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경찰, 고양 저유소 화재 원인은 '풍등'
작성 : 2018년 10월 09일(화) 12:21
게시 : 2018년 10월 09일(화) 12:22
가+가-
9일 경기 고양시 고양경찰서에서 장종익 형사과장이 대한송유관공사 경인지사 화재사건 피의자 검거 브리핑을 진행하는 중 경찰관계자가 화재 원인으로 지목되는 풍등과 동일한 모형을 공개하고 있다.

경찰에 따르면 비전문취업 비자로 입국한 스리랑카 국적 근로자 A씨가 지난 7일 오전 10시 32분께 대한송유관공사 경인지사와 인접한 터널공사장에서 풍등(지름 40cm, 높이 60cm)에 불을 붙여 날아가게 했고 이 풍등이 300m 지점의 저유소 잔디밭으로 낙하했다.

이후 잔디에 붙은 불이 탱크(직경 28.4m X 높이 8.5m의 원통형)의 유증 환기구를 통해 내부로 옮겨 붙기 시작한 것으로 추정하고 전문가 감정 등 수사를 진행하고 있다. (제공:뉴시스)
윤정일 기자 기사 더보기

yunji@electimes.com

많이 본 뉴스

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인기 색션

전력

원자력

신재생

전기기기

기사 목록

전기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