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성무 시장, 양덕천 등 상습침수지역 긴급 현장점검
태풍 ‘솔릭’ 대비 양덕천 재해위험개선지구·양덕배수장 둘러봐
작성 : 2018년 08월 22일(수) 19:08
게시 : 2018년 08월 22일(수) 19:08
가+가-
허성무 창원시장은 22일 제19호 태풍 ‘솔릭’ 북상에 대비해 집중호우 시 침수피해가 우려되는 상습침수지역에 대한 현장점검을 실시했다.
이번 점검은 마산회원구에 위치한 양덕 배수장과 양덕천 재해위험개선지구 2개소를 대상으로 이뤄졌다.
허시장은 현장방문을 통해 배수장 펌프시설 작동 상태를 직접 확인했으며, 관계자로부터 현재 추진 중인 양덕천 재해위험개선지구 정비사업에 대한 추진현황을 보고받았다.
허시장은 또 현장 관계자들에게 현재 북상 중인 태풍 ‘솔릭’을 비롯해 자연재해로 인한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조속히 재해예방사업을 추진해 정비할 것을 당부했다.
한편 시는 허시장을 비롯해 부시장, 구청장 등 간부공무원들이 태풍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부서별 관리하고 있는 시설물에 대한 일제점검을 실시하는 등 재해예방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윤재현 기자 기사 더보기

mahler@electimes.com

많이 본 뉴스

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인기 색션

전력

원자력

신재생

전기기기

기사 목록

전기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