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용차, 전주 얼티밋 뮤직 페스티벌 후원
내달 3~5일 개최…국카스텐, 아이콘, 로꼬 등 무대
작성 : 2018년 07월 13일(금) 09:31
게시 : 2018년 07월 13일(금) 09:31
가+가-

쌍용차가 전주 얼티밋 뮤직 페스티벌을 공식 후원한다. 사진=쌍용차 제공

쌍용자동차는 전주 얼티밋 뮤직 페스티벌(J.U.M.F)을 공식 후원한다고 13일 밝혔다.

J.U.M.F는 ‘더 뮤직 플래닛’을 주제로 다음달 3~5일 전주종합경기장에서 열린다. 국카스텐, 장기하와 얼굴들, 아이콘, 로꼬, 김하온, 이디오테잎 등 다양한 장르의 뮤지션들이 무대를 꾸민다.

올해로 3회를 맞는 J.U.M.F는 지난해 40여 팀의 아티스트가 출연한데 이어 올해 50여 팀으로 규모가 확대됐다. 관람객 규모 또한 2만명에서 4만명으로 대폭 늘어날 것으로 예상된다.

관람을 원하는 사람은 오는 25일까지 공식 페이스북을 통해 응모하면 된다. 추첨을 통해 25명(각 2매)에게 관람권 총 50매가 선물된다. 당첨 결과는 26일 발표하고 당첨자에게 개별 통보된다.
이근우 기자 기사 더보기

lgw909@electimes.com

많이 본 뉴스

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인기 색션

전력

원자력

신재생

전기기기

기사 목록

전기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